태화초등학교 로고이미지

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프린트하기
나와 다르지만 소중한 너
좋아요:0
작성자 문규원 등록일 15.01.27 조회수 389

내용: 이 책의 내용은 신이 빛과 어둠, 모든 생물[인간을 제외한], 자연을 만든후 찰흙으로 인간을 만들었다. 바로 남자 였다. 그남자는 여러명의 동물들이 함께 사는 것을 보고 너무 외로워한것을 본 신은 찰흙과 여러가지 가루들, 구름의눈물 등 여러가지를 잘 섞어 반죽하여 여자를 만들었다. 남자는 다음날 여자에  대한 불만을 털어놓고 여자를 데려가라고 신에게 말하여 신은 여자를 데려갔다. 그다음날 남자는 여자가 없으니 외롭다고  여자를 돌려달라고 하여 신은 여자를 돌려 주었다. 또 그다음날 남자는 여자에  대한 불만을 털어놓고 여자를 데려가라고 신에게 말하자 신은 그럼 또 혼자 살면 외롭지 않느냐 물었다.

이어서 신은 "여자는 여러가지로 만들어져 복잡하지만 남자는 찰흙으로만 만들어 졌으니 서로 다른것이 당연하다" 고 했다. 남자는 "여자와 같이 있는 것도 힘들지만 혼자 있는 것이 더 힘들어요." 라고 했다.


느낌: 학교나 학원 등 어디서든 남자친구들이 짜증나고 싫더라도  나와 다르지만 소중하다는 것을 생각

해야 겠다.

이전글 삼국사기 삼국유사-선화 공주와 마 장수
다음글 우리가 죽지않고 영원히 산다면 (1)